콘텐츠목차

디지털달성문화대전 > 달성의 마을 이야기 > 옥포면 교항리 > 강과 산과 들의 마을 > 마을의 안식처 세청 이팝나무숲

  • 효심과 보릿고개 전설을 간직한 이팝나무 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효심과 보릿고개 전설을 간직한 이팝나무 숲 옥포읍 교항리 다리목 마을에는 수령 200~300년의 이팝나무가 군락을 이뤄 해마다 봄철이면 장관을 이룬다. 이팝나무라는 이름은 꽃이 필 때 나무 전체가 하얀 꽃으로 뒤덮여 '이밥', 즉 쌀밥과 같다 하여 붙여진 이름이라는 얘기가 있다. 이팝나무는 24절기 중 여름의 문턱인 입하(立夏) 무렵에 꽃이 피기 때문에 '입하목(立夏木)'으로 불리...

  • 이팝나무 숲 보존 노력과 애림 정신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이팝나무 숲 보존 노력과 애림 정신 다리목 마을의 이팝나무 숲은 마을의 역사와 맥을 같이 할 정도로 오래된다. 원로들은 마을이 조성되던 무렵부터 이팝나무 숲이 조성되었다고 말한다. ‘동네 방패’라고 일컫는 말처럼, 이팝나무 숲은 마을을 지켜주는 보호림으로서의 상징성을 지닌다. 이는 ‘이팝나무 숲 너머의 곳’을 의미하는 ‘간넘’ 지명에서도 확인된다. 여기서 ‘간(干)’은 방패를 뜻하...

  • 마을의 문화 공간이자 대구시민의 쉼터, 이팝나무 숲 새 창으로 보기새 창으로 보기

    대표시청각 이미지

    마을의 문화 공간이자 대구시민의 쉼터, 이팝나무 숲 다리목 마을의 이팝나무 숲은 달성군 옥포읍 교항리 957, 958, 968번지에 조성되어 있는 귀중한 삼림 유전자원이자 향토자원이다. 예로부터 이팝나무 꽃이 만개하는 해에는 풍년이 든다고 하여 우리 선조들이 귀하게 여겨 왔다. 달성군에서는 1991년 7월 24일 이팝나무 군락지 10,000㎡에 대해 삼림 유전자원 보호구역으로 지정...